[뉴스 9] 왜 태국 루트 이용하나?

탈퇴한 회원
2017-08-27
조회수 1120



이름 : NKSC

2014-06-30 09:46:32  |  조회 1137



[뉴스 9] 왜 태국 루트 이용하나?



앵커)
최근 집단 탈북한 북한 주민들은 모두 태국을 최종 목적지로 정했습니다. 이들이 왜 수많은 탈북 루트중에서 왜 태국을 선택했는지 문경원 기자가 알아봤습니다.


리포트)
탈북자들의 주요 탈북루트는 북부는 몽골, 남부는 베트남, 라오스, 태국 등 동남아 국가입니다. 몽골은 사막을 건너야 하는 지리적 문제때문에 자주 이용하지 않고 주로 중국 남부를 거쳐 동남아로 향합니다.

하지만 베트남은 지난 2004년 탈북자 수백명을 한국으로 보내 북한의 거센 항의를 받고 난 뒤부터는 눈치를 보고 있습니다.

라오스도 북한과 수교를 맺은 국가입니다. 특히 지난해 그동안의 관행을 깨고 탈북 청소년들을 강제 북송하는데 협조하면서 탈북자들에게 라오스는 위험한 경로가 됐습니다. 그나마 남은 게 태국입니다.

태국은 난민협약에 가입하지 않았지만 유엔고등판무관실이 있어 난민으로 인정받을 수 있는 길이 있습니다. 동남아에서 유일합니다. 태국 정부도 인도적 차원에서 추방 형태로 탈북자가 원하는 곳으로 보내줍니다. 태국 경찰과 이민국을 거쳐 제3국행이 가능해지는 겁니다.


녹취) 강철환 / 북한전략센터 대표
"태국 땅은 밟으면 경찰에 체포되는 게 훨씬 더 안전하죠."


리포트)

군부가 쿠데타로 정계 주도권을 잡았지만 아직까지 탈북자에 대한 정책 변화는 감지되지 않고 있습니다. 태국으로 탈북한 북한주민들은 자유 의사에 따라 주로 한국으로 향하고 있습니다.

TV조선 문경원입니다.



출처: TV조선/ 방송일자: 2014년 6월 28일


0 0

북한전략센터 소개


북한전략센터는 북한주민의 자유와 인권을 되찾고, 북한 내에 민주주의를 확산시키는 것을 최고의 목표로 삼고 있습니다. 이를 실현하기 위해 북한전략센터는 전문가들과 함께 통일 전략을 연구하고, 미래 통일 한국을 준비하는 인재 양성활동, 북한 내부의 민주화 의식 확산사업과 북한 인권상황을 알리는 교육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