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평양국제비행장 리모델링…국제공항으로 변경

탈퇴한 회원
2017-08-29
조회수 1081




이름 : NKSC

2013-08-01 12:09:50  |  조회 1727



 

 

 

 

 

 

▲ 북한이 평양에 위치한 순안국제공항을 홍콩의 한 건축설계사무소가 리모델링을 한다고 홍콩 영자지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29일 알렸다.(자료사진) ⓒ연합뉴스

북한이 평양에 위치한 순안국제공항을 리모델링한다고 홍콩 영자지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29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북한이 이번 리모델링 공사를 홍콩의 한 건축설계사무소(PLT)에 의뢰했고, 이번 사업을 맡게 된 이 업체는 현재 북한 원산과 금강산 관광지구 내 군사공항을 민간용도로 개조하는 작업에도 참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건축설계소의 도시계획 전문가인 오토 청은 이 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아마도 김정은이 우리가 진행 중인 금강산 공항 설계 디자인을 보고 꽤 만족했다”며 “북한이 이번 평양공항 설계를 의뢰하면서 ‘수도에 있는 공항이 금강산 공항보다는 더 좋게 보여야 한다’고 주문했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사업을 맡게 된 배경에 대해 그는 “북한 정부와 친분이 있는 홍콩 사업가로부터 소개 받았다”고 설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대해 북한전략센터 김광인 소장은 “이번 사업은 김정은이 공항을 방문하면서 다른 국제공항들과 비교했을 때 너무 낡았다고 손보라고 새로 지시했다”며 “김정은의 방문으로 이 사업이 시작된 것이며 원래 이곳에 이름은 평양비행장이다. 아마 리모델링을 하면서 순안국제공항이라고 변경했다”고 말했다.

순안국제공항은 평양 도심에서 북쪽으로 약 24km 떨어진 북한의 유일한 국제공항이다. 순안구역에 위치하고 있으며, 활주로는 2개를 이용하고 조선인민군 공군의 민용항공총국에서 관리하고 있다.[데일리안=스팟뉴스팀]


0 0

북한전략센터 소개


북한전략센터는 북한주민의 자유와 인권을 되찾고, 북한 내에 민주주의를 확산시키는 것을 최고의 목표로 삼고 있습니다. 이를 실현하기 위해 북한전략센터는 전문가들과 함께 통일 전략을 연구하고, 미래 통일 한국을 준비하는 인재 양성활동, 북한 내부의 민주화 의식 확산사업과 북한 인권상황을 알리는 교육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인스타그램